회원가입 취업 알바 부동산 자동차 줄광고 업체정보 학원정보 병원정보 직거래장터
맛집 문화 관광 축제행사 숙박 이벤트 플레이링 토크링 비즈니스키워드
인기키워드   미용학원   에어컨   가구   안압지   88952634  
교통안내 서울안내 홈 > 교통안내 > 교통뉴스
서울시 교통뉴스 검색
서울시, 9.30(월)부터 출근시간대 9호선 급행열차 14회 증회
조회수 754  |  2013-09-11 22:47;40

서울시는 9호선 급행열차의 출근시간대 열차 내 혼잡도를 완화하기 위해 9.30(월)부터 07~09시 급행열차를 증회하여, 일반:급행열차 운행 비율을 2:1→1:1로 조정한다고 밝혔다.

이렇게 되면 기존에 출근시간대 일반열차에 비해 1/2배 적게 운행됐던 급행열차가 더 자주 운행돼 급행을 타고 출근하는 시민들의 지하철 이용 편의 및 운행 효율이 대폭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.

지하철9호선은 서울 강서~강남구간을 빠르게 연결하는 대표적인 노선으로, 급행열차 운행의 경우 출·퇴근시간대 혼잡도가 240%에 이르는 등 매우 혼잡한 실정이다.

일반열차는 24개역에 모두 정차하지만 급행열차는 9개역만 정차하여 일반열차보다 16.6km/h 더 빠르게 이동할 수 있으며, 김포공항~신논현역까지 일반열차가 약 50여분 소요되는 반면 급행열차를 이용할 경우 약 30분이면 도착하기 때문에 급행열차에 승객이 집중되는 현상이 지속되어 왔다.

이번 일반·급행열차 운행비율 조정으로 인해 기존 출근시간대 급행열차는 22회, 일반열차는 46회를 운행되던 것이 앞으로는 일반·급행열차 모두 각각 36회 씩 운영하게 돼 급행열차가 14회 증가하는 효과가 있게 된다.

일반열차가 10회 줄어들게 되나 출근시간대 급행열차 운행간격이 기존 10분→6.7분으로 단축되고 수송능력도 3천6백여 명 이상으로 증대될 것으로 기대된다.

급행열차 운행횟수 증가에 따라 기존 일반열차 수요의 10% 정도가 급행열차로 전환될 것으로 가정하면, 급행열차의 혼잡도는 현재 236%에서 200% 아래로 40% 가량 낮아질 것으로 예상되어 보다 쾌적한 환경에서 편리하게 이동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.

다만, 상대적으로 배차간격이 늘어난 일반열차 이용시민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출근시간 이외 시간대 및 주말과 공휴일에는 현재와 같이 일반:급행열차 운행비율을 2:1 그대로 유지할 계획이다.

지하철9호선은 ’09년 7월 개통 이후, 연평균 승객이 15% 씩 꾸준히 증가해 ’13년 8월 현재 일평균 37만 명이 이용하고 있으며, 현재 공사가 진행 중인 2·3단계가 개통될 경우 더 많은 시민이 이용하게 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. 따라서 서울시는 2단계 구간이 개통되는 ’14년 말에는 일반:급행열차 비율을 전일 1:1로 확대 운행하는 한편 3단계 개통에 대비하여 전동차 증차를 추진하고 있다.

서울시는 이번 열차 운행비율 조정으로 출근시간대 전 역사의 열차도착시간표가 변경됨에 따라 시민 혼란을 최소화하기 위하여 9호선 역사 및 차량 내에 안내문을 부착하고, 수시로 안내방송을 실시하는 등 변경내용 안내에 만전을 기할 계획이다.

열차운행시각 변경 정보는 9.11(수)부터 각 지하철 역사·차량 내 안내문과 안내방송을 통해 홍보할 계획이며, 메트로9호선 홈페이지(www.metro9.co.kr), 서울9호선운영(주) 고객지원센터(02-2656-0009), 120 다산콜센터, 도시교통본부 트위터(@seoulgyotong) 등을 통해서도 안내할 예정이다.

천정욱 서울시 교통정책과장은 “9호선을 이용해 출근하는 강서지역 주민의 불편을 완화하고자 급행열차를 증회운행하기로 했다”며 “앞으로 더 쾌적하고 편안한 지하철 이용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지속적으로 개선점을 발굴하고, 시민 의견을 수렴해 나가겠다”고 말했다.
뉴스 한줄의견

다음뉴스 대한항공, 여행사 대상 신용카드 결제방식 강화  대한항공  2010-12-17
어울림 부동산 자동차 쇼핑 배너광고
회사소개    이용약관    청소년보호정책    개인정보취급방침    고객센터